leejeonghwan.com

미래학 개론 수업, 21시간의 기록.

험난했던 미래학 개론(Introduction of futures studies) 수업이 끝났다. 마지막 수업의 과제는 미래에 대한 노래를 만들고 직접 부르라는 것이었다. 노래를 부르라고? 한국 말로 부를 거면 녹음을 해서 자막을 붙이고 녹음이나 영상을 만들기 어려우면 라이브로 해도 된다는 조건. 작곡을 해도 좋고 작곡이 어려우면 아무 노래나 가져다가...

“기자들이 모르는 세계, 누군가는 답을 알고 있다.”

데이빗 본스타인 솔루션저널리즘네트워크 대표 강연과 인터뷰. (다음은 2019년 11월24일에 열린 경기도 주최 경기뉴미디어컨퍼런스와 11월25일에 열린 미디어오늘과 아쇼카한국 공동 주최 솔루션 저널리즘 워크숍에서 데이빗 본스타인 솔루션저널리즘네트워크 대표의 강연과 토론을 정리한 것입니다. 정리=이정환 미디어오늘 대표.) 안녕하세요. 저는 뉴욕타임스에서...

“본질과 구조에 대한 질문, 해법과 과정을 추적하라.”

“솔루션 저널리즘, 조직과 문화가 바뀌어야 한다.” 안녕하세요. 미디어오늘 이정환 대표입니다. 오늘은 “솔루션 저널리즘과 저널리즘 씽킹 방법론”이라는 주제로 이야기해 보겠습니다. 저는 3년 전부터 솔루션 저널리즘을 한국에 소개하고 교육도 하고 있는데요. 여전히 이런 질문을 많이 받습니다. “그거 우리가 늘 하던 거 아냐?” “언론이 답을 내놔야 돼?”...

솔루션 저널리즘에 대한 5가지 오해.

(민주언론시민연합 기고입니다.) 소설가 김훈이 지난해 5월, “아, 목숨이 낙엽처럼”이라는 제목의 칼럼을 한겨레에 썼다. 건설 현장에서 추락사하는 노동자가 해마다 270명 이상이라고 한다. 김훈은 “이 사태가 계속되는 한 4차 산업이고, 전기자동차고 수소자동차고 태양광이고 인공지능이고 뭐고 서두를 필요 없다고 생각한다”면서 “사람들이 날마다 우수수우수수...

누가 한국 언론을 지배하는가.

때로는 소유가 존재를 규정한다. 한국 언론의 소유지배 구조를 살펴보면 몇 가지 유형을 구분할 수 있다. (아래 수치와 그래프는 모두 한국언론진흥재단 신문산업 실태조사와 언론연감을 기초로 미디어오늘 직접 취재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 등을 교차 확인해 보완한 것이다. 특별한 언급이 없으면 모두 2018년 말 기준이지만 최근 상황이 반영되지 않았을 수도 있다....

N번방 이슈를 끌어올린 건 언론의 침묵에 맞선 독자들이었다.

(월간 신문과방송 2020년 6월호 기고입니다.) “이슈는 묻어가지만 단독 따라가긴 부담스러워”… 한국 언론 의제 설정 시스템에 던진 질문. 뉴스는 생물이다. 살아 움직이고 서로 영향을 미친다. 그래서 별 거 아닌 것 같은 뉴스가 다른 뉴스와 연결돼 엄청난 이슈로 확산되기도 하고 중요한 뉴스가 관심을 받지 못해 사그라 들기도 한다. 사건의 이면에는...

익숙한 것들과의 결별, 광고 중독을 끊어야 저널리즘이 산다.

(민중의소리 창간 20주년 특별 기획으로 기고한 글입니다.) 물이 빠지면 누가 발가벗고 수영을 했는지 알 수 있다. 익숙한 기시감이지만 위기와 재난이 닥칠 때마다 우리는 언론의 바닥을 다시 발견하게 된다. 바야흐로 뉴노멀(new normal)의 시대, 우리가 코로나 바이러스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는 것처럼 한 번 무너진 언론의 신뢰도 쉽게 회복하기...

말거나 펴거나 접거나 늘리거나, 완전히 다른 디스플레이의 시대가 온다.

(학교 과제로 쓴 글입니다.) 플렉시블 디스플레이와 나노 기술. 이정환 카이스트 과학저널리즘대학원 석사 과정. 1. 플렉시블 디스플레이의 이상과 현실. 지난해 9월 삼성전자가 야심차게 내놓은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는 참담한 실패였다. 239만 원이라는 놀라운 가격에도 내구성이 턱없이 떨어졌고 굳이 스마트폰을 접어야 할 이유를 모르겠다는 반응이...

네가 본 것이 너의 것은 아니다.

‘DNA : 51번째 사진의 비밀’ 리뷰. (학교 과제로 쓴 글입니다.) 역사에 가정은 의미가 없지만 만약 로잘린드 프랭클린이 1958년 37세의 나이로 요절하지 않았다면 1962년 프랜시스 크릭과 제임스 왓슨, 모리스 윌킨스 등과 함께 노벨상을 받았을 가능성이 매우 크다. 노벨상은 살아있는 사람에게만 수여된다. 한국에도 번역 출간된 ‘로잘린드...

지주회사 위에 지주회사, 윤석민의 SBS 먹튀 수순일까.

태영건설이 다시 SBS의 지배구조를 흔들고 있다. SBS미디어홀딩스라는 지주회사 위에 TY홀딩스라는 지주회사를 하나 더 얹으려는 계획이 진행 중이다. SBS의 지난 10여년의 변화를 보면 이익이 안 되는 플랫폼 부문과 이익이 되는 콘텐츠 부문을 분리해 태영건설의 지배력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변신해 왔다. 현재 SBS의 지배구조는 태영건설이 지주회사 성격의...
“본질과 구조에 대한 질문, 해법과 과정을 추적하라.”

“본질과 구조에 대한 질문, 해법과 과정을 추적하라.”

“솔루션 저널리즘, 조직과 문화가 바뀌어야 한다.” 안녕하세요. 미디어오늘 이정환 대표입니다. 오늘은 “솔루션 저널리즘과 저널리즘 씽킹 방법론”이라는 주제로 이야기해 보겠습니다. 저는 3년 전부터 솔루션 저널리즘을 한국에 소개하고 교육도 하고 있는데요. 여전히 이런...

Editor’s Choices.

No Results Found

The page you requested could not be found. Try refining your search, or use the navigation above to locate the post.

leejeonghwan.com

미디어오늘 사장 후보자 직무 계획서.

미디어오늘 사장 후보자 직무 계획서.

오늘 미디어오늘 사장추천위원회에서 이정환을 차기 미디어오늘 사장으로 추천했습니다. 이사회와 주주총회 의결을 거쳐 내년 1월부터 3년 임기를 다시 시작하게 됩니다. 다음은 사추위에 제출했던 직무수행계획서 가운데...

미래는 오지 않는다.

미래는 오지 않는다.

학교 과제로 쓴 서평. 미래는 오지 않는다 / 전치형 홍성욱 지음 / 문학과지성사 펴냄. 미래는 꿈꾸는 자의 것이라는 꿈을 깨라. 미래 설계는 정치의 영역, 미래는 ‘만드는’ 것. 인공지능 컴퓨터가 바둑을...

2019 호루라기상 심사평.

2019 호루라기상 심사평.

모두 7명의 심사위원들이 토론해서 결정했습니다만 제가 심사위원장을 맡게 된 건 이 길고 장황한 심사평을 쓰기 귀찮았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어쨌거나 맡은 바 소임을 다 하기 위해 호루라기상의 취지와 심사...

4개의 다른 세상과 다른 세대.

4개의 다른 세상과 다른 세대.

한스 로즐링은 세계를 소득 수준에 따라 4개의 레벨로 구분하고 있다. 하루 2달러 미만으로 사는 나라가 레벨 1, 하루 2~8달러를 버는 나라가 레벨 2, 하루 8~32달러를 버는 나라가 레벨 3, 하루 32달러...

1000만 독자 노리는 뉴욕타임스의 야망과 전략.

1000만 독자 노리는 뉴욕타임스의 야망과 전략.

뉴욕타임스가 페이월을 더욱 강화했습니다. 2011년 3월 미터드 페이월을 처음 도입하면서 무료 기사를 20건으로 묶었죠. 2012년 4월, 20건으로 줄였고 2017년 12월, 5건까지 줄였다가 2019년...

“본질과 구조에 대한 질문, 해법과 과정을 추적하라.”

“본질과 구조에 대한 질문, 해법과 과정을 추적하라.”

[미디어 먼데이] 이정환 미디어오늘 대표 “솔루션 저널리즘, 조직과 문화가 바뀌어야 한다.” 안녕하세요. 미디어오늘 이정환 대표입니다. 오늘은 초청 강사 없이 제가 직접 강의를 맡게 됐습니다. “솔루션 저널리즘과...

조국 논란 두 달이 드러낸 저널리즘의 바닥.

조국 논란 두 달이 드러낸 저널리즘의 바닥.

(10월9일 KBS ‘열린 토론’에서 이야기했던 내용을 정리해 봤습니다.) - 조국 법무부장관 지명부터 임명, 그리고 계속되고 있는 검찰 수사와 검찰개혁 논란까지 두 달이 지났습니다. 조국 논란 두 달이 우리...

이민화 교수님과 애플워치.

이민화 교수님과 애플워치.

이민화 교수님을 마지막으로 뵀던 날, 점심 먹으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다가 애플워치로 심전도 측정하는 방법을 설명드렸던 기억이 난다. 미국에서는 지난해 12월부터 애플워치에...

“서비스로서의 뉴스, 구독을 다시 정의해야 할 때다.”

“서비스로서의 뉴스, 구독을 다시 정의해야 할 때다.”

서브스크라이브드 컨퍼런스에서 발견한 뉴스 콘텐츠의 미래, “소유에서 구독으로, 구입에서 가입으로의 진화” (월간 ‘신문과방송’ 2019년 7월호 기고입니다.) “‘오너십’의 시대는 끝났다. ‘유저십’의 시대가...

테라노스와 월스트리트저널.

테라노스와 월스트리트저널.

“테라노스가 운영되는 방식은 버스를 운전하면서 버스를 만들고 있는 것과 같아요. 도중에 누군가는 죽고 말 거에요.” ‘배드 블러드’에서 흥미로웠던 대목은 월스트리트저널의 내부 게이트키핑 시스템이다. 아이러니하게도...

애플워치로 심전도 측정, 직접 해봤다.

애플워치로 심전도 측정, 직접 해봤다.

오랜만에 미국에 온 김에, 공항에 내리자 마자 ECG 앱을 실행시켜봤다. 이게 뭐 대단한 거라고 한국에서만 안 되나 하는 생각에서였다. 애플워치에 심전도 기능이 활성화된 게 지난해 12월이다. 이미 애플워치 4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