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나은 세상은 가능하다, 이정환닷컴!

모니터 연결 없이 라즈베리파이 원격 제어하기.

Written by leejeonghwan

June 12, 2021

1. 일단 SD카드를 컴퓨터에 연결해서 라즈베리 OS를 설치해 줍니다.

2. 자동으로 와이파이를 잡아주기 위해 루트 디렉토리에 wpa_supplicant.conf 파일을 만들고 다음과 같이 적어줍니다. 터미널 프로그램으로 접속하면 됩니다.

cd /Volumes/boot
touch ssh
vi wpa_supplicant.conf

country=US
ctrl_interface=DIR=/var/run/wpa_supplicant GROUP=netdev
update_config=1
network={
ssid=“와이파이 이름”
psk=“와이파이 비밀번호”
scan_ssid=1
key_mgmt=WPA-PSK
}

(한참 헤매다가 답을 찾았는데 따옴표가 “이게”아니라 "이것"입니다.)
(설치 이후 주소는 여기. sudo nano /etc/wpa_supplicant/wpa_supplicant.conf)

3. SD카드를 라즈베리에 꽂고 부팅해서 원격으로 접속합니다. 부팅하기까지 몇 분 걸릴 수도 있습니다. 터미널을 열어서 다음과 같이 입력합니다.

ssh pi@raspberrypi.local

비밀번호는 raspberry.

만약 “WARNING: REMOTE HOST IDENTIFICATION HAS CHANGED!”이라는 경고 메시지가 뜨면

ssh-keygen -R “you server hostname or ip”
라고 입력해 줍니다.

4. 원격 접속 프로그램인 VNC를 설치합니다.

$ sudo apt-get install tightvncserver
$ sudo apt-get install x11vnc

실행은 vncserver :1 또는 x11vnc

5. 원격 접속할 컴퓨터에는 VNC 뷰어를 설치하고요.

6. IP 주소를 확인하려면
hostname -I

7. IP 주소를 집어 넣고 접속.

Pimoroni의 Pirate Radio를 설치하기 위해 삽질을 한 건데요. 참고 삼아 적어둡니다.

해적 라디오 설치 안내는 여기. https://learn.pimoroni.com/tutorial/sandyj/assembling-pirate-radio

1. 설치 명령어는 이거고요.

curl https://get.pimoroni.com/spotipy | bash

2. 옵션 파일은 이것. (스포티파이 계정을 심어줘야 합니다.)

/etc/mopidy/mopidy.conf

leejeonghwan.com audio
Voiced by Amazon Polly

Related Articles

Related

우리는 기린을 잘 모른다.

우리는 기린을 잘 모른다.

1. 높은 곳에 있는 풀을 뜯어 먹기 위해 목이 길어졌다? = 이건 기린을 본 적 없는 초기 진화론자들이 만들어 낸 개념이다. 기린은 건기에 덤불이나 어깨 높이 보다 낮은 곳에 있는 잎을 뜯어 먹는다. 상대적으로 먹이가 풍부한 우기에 높은 곳에 있는 잎을 뜯어 먹는데, (진화론자들이 빡침.) = 그러니까 고개를 쳐들고 높은 곳에 있는 풀을 먹는 경우가 절반 정도라고. 딱히 높은 곳에 있는 풀을 뜯는 데 열심인 건 아니란 이야기. = 높은 곳이 아니면 굶어 죽을 상황이라 목이...

잔여백신 예약 노하우.

잔여백신 예약 노하우.

“나만 안 맞았어 백신(EVEM, Everybody Vaccinated. Except Me.)” 증후군에 시달리다가 오늘 작정하고 휴가부터 냈습니다. 10시부터 매복하다가 5분 만에 예약 성공해서 맞고 왔습니다. 위에 그림에서 보는 것처럼 터치를 네 번 해야 되는데, 이걸 1초 만에 끝내는 게 관건입니다. 별 건 아니지만 약간의 노하우가 있어서 정리해 봅니다. 0. 잔여 백신은 노쇼 백신과는 좀 다른 의미입니다. 일단 1병을 개봉해서 여러 명이 맞을 수 있는데 LDS(Low...

고기는 과학이다… 티본 스테이크 잘 굽는 방법.

고기는 과학이다… 티본 스테이크 잘 굽는 방법.

유튜브에 뒤져보면 온갖 비법이 넘쳐나는데 전문가들도 조금씩 스타일이 다르다. 스테이크를 잘 굽는 모든 노하우는 결국 안쪽까지 온도가 잘 전달되게 만드는 것이 전부다. 자칫 겉은 타고 안은 피가 뚝뚝 떨어지는 상황을 피하려면 최적의 온도와 시간을 맞춰야 한다. 이게 다 고기가 두꺼워서 생기는 문제다. 몇 가지 기본만 갖추면 된다. 첫째, 겉면을 굽고(시어링), 둘째, 버터를 끼얹으면서 안쪽까지 열이 전달되도록 하고(베이스팅), 셋째, 꺼내서 적정 시간을 식힌다(레스팅). 핵심은...

더 나은 세상은 가능하다, 이정환닷컴!

Join

Subscribe For Updates.

이정환닷컴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