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나은 세상은 가능하다, 이정환닷컴!

뉴스레터를 시작합니다.

Written by leejeonghwan

December 7, 2020

미디어와 저널리즘, 경제, 프레임, 정보기술, 콘텐츠, 커뮤니케이션, 그리고 솔루션에 대한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미디어오늘 기사도 가끔 소개하고요.

구독 버튼 눌러주시면 1주일에 한 번 정도 찾아뵙겠습니다.

leejeonghwan.com audio
Voiced by Amazon Polly

Related Articles

Related

주요 언론사 매출액 2020년 업데이트.

주요 언론사 매출액 2020년 업데이트.

18개 주요 신문사 매출액을 집계해 봤습니다. 해마다 이 데이터를 집계하고 있는데 지난해에는 조사대상 언론사가 대부분 매출이 줄었습니다. 매출액 순위로 보면 2019년에는 조동중한매였는데 2020년에는 다시 조중동매한으로 바뀌었군요. 아래 그림에서 보시다시피 지난 10여년 동안 주요 언론사 매출액은 거의 비슷한 수준에서 유지되고 있습니다. 18개 주요 일간지 매출액 합계가 2조 원 밑으로 떨어졌습니다. 조중동의 매출이 전체 21개 신문사 전체 매출의 41.6%, 조중동매한의...

발행 부수 조작 파문, 종이신문 패러다임의 종말.

발행 부수 조작 파문, 종이신문 패러다임의 종말.

누가 요즘 종이신문을 보나 싶지만 아직도 날마다 찍는 종이신문이 900만 부 가까이 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가운데 700만 부 가까이 팔린다고 하고요. 오래된 거짓말이고 신문 산업의 구조 개편을 지연시켜온 거대한 사기극입니다. 미디어오늘은 여러 차례 ABC 부수공사 문제를 보도했습니다. 미디어오늘 정철운 기자가 집요하게 추적하고 있죠. 정철운 기자의 조선일보 언박싱 영상도 추천합니다. 정철운 기자가 옥션에서 5970원어치 신문지 뭉치를 주문했는데 다음날 펼쳐 보지도 않은...

징벌적 손해 배상을 보는 세 가지 관점.

징벌적 손해 배상을 보는 세 가지 관점.

언론 보도에 대한 징벌적 손해 배상 논란을 다룬 신문과방송 3월호. 세 사람의 기고가 실려 있는데, 각각 개요와 찬반 성격의 글이다. 지금까지 나온 법안은 크게 네 가지로 나눌 수 있다. 첫째, 언론의 악의적인 불법 행위에 징벌적 배상을 물려야 한다는 법안도 있고 둘째, 언론 보고가 악의적일 경우 배액 배상을 명령해야 한다는 법안도 있다. 셋째, 비방할 목적이 확인되면 징벌형을 내려야 한다는 법안도 있다. 넷째, 고의나 중대 과실에 해당하는 경우 배액 배상을 하게 하겠다는...

더 나은 세상은 가능하다, 이정환닷컴!

Join

Subscribe For Updates.

이정환닷컴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